영상

구독 설명

관계를 위한 기도

2022-04-19

소망의 새벽 제단에서 하나님 앞에 드려졌던 기도문을 나눕니다. 

김경진 담임목사의 새벽기도회 오늘의 기도문 중 

관계를 위한 기도문을 엮었습니다.  


골방에서, 가정에서, 일터에서  

날마다 기도의 능력을 체험하며

하나님의 능력과 인도하심, 위로와 사랑을 경험하시기 바랍니다. 


마음과 입술로 함께 기도하기 원합니다.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 관계를 위한 기도 


크신 사랑과 은혜로 도우시는 

하나님 아버지!

지난밤에도 단잠을 통해서 

고단한 우리의 육신이 

쉼을 얻을 수 있게 인도하여 주시니 

감사합니다.


오늘 하루도 내게 주어진 이 하루를

새로운 마음과 다짐으로 살아낼 수 있도록 

인도하여 주옵소서.


하나님, 관계의 문제로 

힘들어하는 이들을 위해 기도합니다.

누군가를 도저히 용서할 수 없어 괴롭고,

심한 배신감과 분노로 

힘들어 하는 이들이 있습니다.

성령의 바람으로 

이 뜨겁게 달아오른 미움의 감정을 

식혀 주시옵소서.

자존심과 오해, 상처 등의 

여러 가지 이유로 세워진 마음의 벽이 

속히 허물어지게 하옵소서.


무엇보다 관계를 개선하고자 하는 

간절함을 불어넣어 주시고

주님 앞에 나와 기도하게 하여 주시옵소서.


우리가 기도할 때 주께서 일하실 줄 믿습니다.


관계를 엉클어지게 만든 사건과 감정들을 

하나님의 방법으로 풀어 주시옵소서.

그리하여 하나님께서 선물로 주신 관계 안에서

다시 사귐의 기쁨을 누리며 살아가길 소망합니다.


우리로 하여금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를 

바라보게 하옵소서.

목숨을 내놓기까지 우리를 사랑하신 

주님을 생각하며

사랑의 마음과 용서를 위한 결단이 

우리 안에 생겨나게 하여 주시옵소서.


특별히 관계가 깨어져 

남보다도 못한 사이가 되어버린 가정들을 위해 

기도합니다.


사랑을 말하던 입술이, 

서로를 향한 끊임 없는 비난으로 

따뜻하게 안아주던 두 팔이, 

이제 서로를 밀치고 있습니다.


주님, 그들의 상처를 싸매 주시고,

서로에게 상처 주는 말과 행동을 

멈추게 하여 주시옵소서.


미움과 분노, 실망으로 

끓어오르는 마음을 가라앉혀 주시고

화해의 마음을 허락하여 주시옵소서.


잘못한 것은 진심으로 용서를 구하게 하시고

진심으로 건넨 사과는 받아 줄 수 있는 

부드러운 마음을 주시옵소서.


서로의 잘잘못을 따지며 

비난과 지적으로 가득 찬 대화가 아니라,

각자의 감정을 나누고 상대의 이야기를 

잠잠히 들을 수 있는 기회를 주시옵소서.


그리스도 예수 안에 있으면 

누구든지 새로운 피조물이 된다고 하셨으니,

이전 것은 다 지나가게 하시고 

하나님의 생명의 능력으로 

다시 새로워지는 

복된 가정 되게 역사하여 주시옵소서.


하나님, 사람들과 좋은 관계를 맺고 싶지만

늘 잘 되지 않아서 슬픈 우리를 

주님께서 긍휼히 여겨 주시옵소서.

서로 진심이 통할 수 있도록 

성령께서 도와 주시옵소서.

진심이 알려지고 오해가 없어지는 

소통의 은혜를 내려 주시옵소서.

그리하여 사람들과 더불어 즐거움을 나누고

행복을 누리는 기쁨을 얻게 하여 주시옵소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드립니다. 아멘


“우리가 사랑함은

 그가 먼저 우리를 사랑하셨음이라”

 요한일서 4:19

전체 0

맞춤메뉴

새가족
새가족
영유아유치
영유아유치
어린이
어린이
청소년
청소년
청년
청년
성인
성인
실버
실버
장애인
온라인지구

맞춤메뉴

새가족
새가족
영유아유치
영유아유치
어린이
어린이
청소년
청소년
청년
청년
성인
성인
실버
실버
장애인
온라인지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