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구독 설명

비전을 위한 기도

2022-04-19

소망의 새벽 제단에서 하나님 앞에 드려졌던 기도문을 나눕니다. 

김경진 담임목사의 새벽기도회 오늘의 기도문 중 

비전를 위한 기도문을 엮었습니다.  


골방에서, 가정에서, 일터에서  

날마다 기도의 능력을 체험하며

하나님의 능력과 인도하심, 위로와 사랑을 경험하시기 바랍니다. 


마음과 입술로 함께 기도하기 원합니다.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 비전을 위한 기도 


사랑의 하나님,

오늘도 이른 새벽 주님을 찾습니다.

우리를 기쁨으로 맞아 주시니 감사를 드립니다.


하나님이 선물로 주신 하루의 첫 시간,

어제의 아쉬움이나 오늘의 기대를 넘어

나를 향한 하나님의 사랑과

하나님을 향한 나의 사랑만을

깊이 누리길 원합니다.


우리의 찬양 속에, 그리고 우리의 기도 가운데

주님께서 임재하시고 하늘의 은혜를 내려 주시옵소서.


하나님 아버지,

우리는 때로 유한한 인간의 연약함과 죄악으로 인해

수없이 쓰러지고 넘어지며

끝없는 고통과 절망에 사로잡혀

살아갈 때가 있습니다.


어떻게 해서든지 이러한 상황과 환경에서 벗어나고자

세상을 향해 손을 내밀어 보기도 하고

튼튼하고 안전하다고 여겨지는 것들을

붙잡아 보려고 노력하기도 합니다.


하지만 이제는 더 이상 세상의 헛된 것들을

갈망하지 않게 하여 주시옵소서.


오직 믿음으로 주를 바라보게 하시고,

하나님의 때와 방법을 참고 기다리는

인내의 삶을 살아가게 하옵소서.


큰 것보다 주어진 작은 것에 감사하게 하시고

후회와 아쉬움의 사건에 함몰되기 보다는

날마다 반복되는 사소한 것들에서 발견하는

감사의 제목으로 가득 넘쳐나게 하여 주시옵소서.


현실의 문제에 집착하여

영원한 삶에서 비롯되는 기쁨과 영광을 잃어버리지 않게 하시며,

눈앞에 주어진 문제에 사로잡혀 

소망의 미래로 나아가는 발걸음이

중단되지 않게 하옵소서.


무엇보다 세상이 주는 즐거움과

만족함으로 인하여

하나님께서 허락하신 비전과 소명을

잃지 않도록 붙들어 주시옵소서.


그래서 억지로,

어쩔 수 없이 살아가는 삶이 아니라

오직 하나님께서 우리의 힘과 능력이 되심을 믿고

구하며 살아가는

복된 삶이 되게 하여 주시옵소서.


특별히 비전을 놓고 기도하는 자녀들이 있습니다.

주님께서 주신 소명을 발견하고 

소명에 충실한 삶을 사는 자녀들이 되게 해 주시옵소서.


세상의 가치관에 휩쓸려 살아가지 않도록 도와주시옵소서.

의미 없이 세월을 낭비하지 않게 하시고


하나님이 주신 거룩한 비전을 품고

그 비전을 향해 담대히 걸어가는 

하나님의 사람들이 되게 해 주시옵소서.


이 아침, 다시 우리의 시선을 하나님께 고정시키고

우리의 중심에 주님을 모시기를 간절히 소망합니다.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드립니다. 아멘.


“주의 말씀대로 나를 붙들어 살게 하시고

내 소망이 부끄럽지 않게 하소서”

시편 119:116

전체 0

맞춤메뉴

새가족
새가족
영유아유치
영유아유치
어린이
어린이
청소년
청소년
청년
청년
성인
성인
실버
실버
장애인
온라인지구

맞춤메뉴

새가족
새가족
영유아유치
영유아유치
어린이
어린이
청소년
청소년
청년
청년
성인
성인
실버
실버
장애인
온라인지구